• 즐겨찾기 추가
  • 2019.08.12(월) 17:56
닫기
전남매일 착한가게-하남돌솥밥

밥 위 올린 밤·은행 등 충실한 고명
생선구이와 제철 나물 곁들인 한끼
특제 간장 양념장으로 풍미 살려

2019년 01월 08일(화) 17:11
밤·은행 등 고명이 충실하게 올라간 영양돌솥밥.
돌솥밥과 생선구이 등을 한번에 즐길수있는 영양돌솥밥 정식 8,000원.
[전남매일=광주] 송수영 기자= 한국인은 뭐니 뭐니 해도 밥심으로 산다.한끼만 걸러도 가장 절실하게 생각나는 것은 갓 지은 따뜻한 밥 한 그릇이다.

갈수록 자극적이고 색다른 음식을 선보이기 위해 열을 올리는 식당들이 늘어나고 있지만 기본에 충실한 식당도 있다. 광주 풍영정천을 끼고 위치한 하남 돌솥밥(광주 광산구 월곡동 564-5)이 그렇다.

2015년부터 4년째 장사를 이어오고 있는 하남 돌솥밥의 인기비결은 변함없는 맛과 송정숙 대표의 손맛 때문이다.

이 집의 대표메뉴는 푸짐한 고명이 올라간 영양돌솥밥정식이다.

돔부콩·밤·은행 등 고명이 충실하게 올라간 영양돌솥밥과 함께 생선구이·고기볶음 등 5가지 반찬을 한번에 맛볼 수 있다.

돌솥밥에 곁들여 먹는 비빔소스로는 고추장이 아니라 비법 간장을 쓴다.송정숙 대표가 직접 만들어 숙성시킨 비빔간장은 돌솥밥의 풍미를 살려준다.

반찬 하나에도 송 대표의 손맛이 담겨있다. 김치는 매일 아침 직접 담근 겉절이를 손님상에 내놓는다. 나물들 또한 매일 장을 봐 신선하게 무쳐낸다. 민물새우인 토하를 소금에 절여 담근 토하젓 또한 하남 돌솥밥만의 별미다.

이렇게 정성 담긴 영양 돌솥밥 정식은 8,000원이라는 저렴한 가격에 맛 볼 수 있다.

저녁에는 술 한잔 기울일 수 있는 메뉴들도 준비돼있다.

주요 메뉴로는 ▲돼지갈비찜▲오리주물럭 등 볶은 음식들이 주를 이룬다. 이 중 돼지갈비찜은 손님들로부터 단연 인기가 높다.

돼지갈비찜은 송대표가 직접 만든 특제소스를 넣어 하룻동안 재운 후 조리하기 때문에 고기 속까지 양념이 배어있다.

하남돌솥밥의 모든 메뉴는 손님들의 건강을 생각한 제철 재료를 우선으로 조리하는 것이 특징이다. 돌솥밥에 올라가는 고명 하나도 제철에 맞는 것으로 바꿔 사용한다.

송 대표는 “밥 한끼를 먹더라도 제대로 먹었다는 느낌을 주고싶다”며 “돌솥밥 하나 만큼은 광주에서 제일 자신있다”고 말했다./송수영 기자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웹메일청소년보호정책
대표전화 : 062) 720-1000팩스 : 062) 720-1080~2인터넷신문등록번호:광주 아-00185
회장:박철홍 / 대표이사 발행인·편집인:김선남 / 편집국장:박원우
[61234] 광주광역시 북구 제봉로 322 (중흥동) 삼산빌딩 이메일 : jndn@chol.com개인정보취급방침
*본 사이트의 게제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 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복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