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광주은행, 서민들 위한 ‘따뜻한 신용대출’ 출시

신용등급 4등급 이하에 최고 1억3천만원까지 대출

2019년 01월 16일(수) 17:07
광주은행은 16일 서민들을 위한 ‘따뜻한 신용대출’ 상품을 판매하고 있다고 밝혔다./광주은행 제공
[전남매일=광주]김영민 기자=광주은행은 16일 서민들을 위한 ‘따뜻한 신용대출’ 상품을 판매하고 있다고 밝혔다.

신용등급(CB) 4등급 이하인 중서민 고객들을 위한 대출 상품으로 급여소득자, 자영업자, 기타소득이 있는 대상자는 연소득이나 신용등급에 따라 최저 100만원에서 최고 1억3,000만원까지 대출이 가능하다.

또한 중·저신용 고객들의 금융비용 경감을 위해 최대 10년 이내에서 분할상환기간 설정이 가능하며, 모바일 서류제출서비스를 통해 간편하게 서류를 제출할 수 있다. 특히 이 상품은 정부의 가계부채 연착륙을 위한 서민금융 활성화 정책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중서민의 금융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광주은행이 자체적으로 개발한 상품이다.

새희망홀씨대출·사잇돌중금리대출 등 정부 정책의 서민금융상품과 함께 중서민 대상 금융지원 주력상품으로 판매될 예정이다.

송종욱 광주은행장은 “고금리 대출 이용에 따른 이자부담을 경감하고, 따뜻하고 포용적인 금융을 실천해 지역민과 상생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김영민 기자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