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농어촌공사, 신임 사장에 김인식 전 농진청장

대통령비서실 농어촌비서관 등 역임

2019년 03월 03일(일) 15:21
[전남매일=전남] 박선옥 기자 = 한국농어촌공사는 제10대 신임 사장에 김인식 전 농진청장이 선임됐다고 3일 밝혔다.

신임 김인식 사장은 한국낙농육우협회 전무와 전국농민단체협의회 사무총장을 거쳐 대통령비서실 농어촌비서관, 농촌진흥청장, 경상대 교수 등을 역임했다.

김 사장은 농민단체 시절 낙농자조금 정착을 통한 농축산자조금 제도 기반 마련과 한국마사회 및 축산물 가공업무의 농림부 환원 등 굵직한 농어업 현안 해결에 앞장서왔다.

또한, 1992년 농업인의 날(매년 11월 11일) 제정에 주도적으로 참여, 농업인의 자긍심을 고취하는 등 지역과 농어촌 발전에 필요한 전문성과 다양한 경험을 두루 갖췄다는 대외의 평가다.
/박선옥 기자         박선옥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