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3월 14일, 화이트데이말고 백설기 데이”
2019년 03월 13일(수) 17:32
농협전남지역본부는 전남도·전남도교육청과 함께 3월 14일을 ‘백설기 데이’ 알리고자 우리 쌀로 만든 백설기떡을 나누는 행사를 열었다./전남농협 제공
[전남매일=광주]김영민 기자=농협전남지역본부는 13일 전남도·전남도교육청과 함께 백설기데이(14일)를 널리 알리고자 우리 쌀로 만든 백설기떡을 나누는 행사를 열었다.

이번 행사에는 김석기 농협전남지역본부장, 서옥원 농협은행 전남영업본부장, 장석웅 전남도교육감, 김재명 광주전남 농협 RPC 협의회장, 안종팔 농협전남노조위원장 등 30여명이 참여했다.

참석자들은 은행 고객 등에게 3천여개의 백설기 떡과 우유를 나누어 주며 3월 14일 백설기데이를 꼭 기억해 줄 것을 홍보했다.

떡과 함께 2천개의 채소씨앗을 나눠 주는 등 성큼 다가온 봄을 느낄 수 있도록 했다.

백설기데이는 상업적으로 활용되는 화이트데이에 사탕 대신 하얀쌀로 빚어 티 없이 깨끗하고 신성한 음식인 백설기 떡을 선물함으로써 쌀 소비촉진을 홍보하고자 2012년 농림축산식품부와 농협이 공동 제정했다.

김석기 본부장은 “백설기데이를 시작으로 쌀의 날(8월 18일)과 가래떡데이(11월 11일)와 같이 우리쌀을 사용해 만든 떡을 많이 소비할 수 있는 데이 마케팅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쌀산업이 성장할 수 있는 계기를 만들겠다”고 말했다./김영민 기자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