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바른미래당 일부 의원 평화당행 움직임 있다”

박지원의원 라디오 방송서 당적변경 움직임 설명

2019년 03월 26일(화) 18:36
박지원
[전남매일=서울]강병운 기자=민주평화당 박지원 의원은 26일 바른미래당을 택한 국민의당 출신 의원 중 일부가 평화당으로 당적을 옮기려는 움직임이 있다고 밝혔다.

박 의원은 이날 라디오 방송에 출연해 바른미래당 일부 의원들의 평화당행 가능성에 대한 질문에 “그러한 움직임이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저 자신도 (평화당으로 오려는 의원들과) 대화를 했다”며 현재 자유한국당의 변하는 모습이나 바른미래당이 어떻게 움직일까 하는 것은 다른 당 문제이기에 제가 구체적으로 얘기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 그렇지만 그러한 움직임은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해당 의원들이) 그런 의사를 먼저 가지고 있었다”며 “그렇기 때문에 자연스럽게 접촉하고 지금도 국회에서 오며 가며 조우를 하게 되면 ‘어떻게 돼가느냐’ 하는 정도의 의견을 나누고 있다”고 소개했다.

다만 평화당행을 염두에 둔 의원이 몇 명인지에 대한 질문에는 “제가 답변하기가 ‘거시기’ 하다”며 말을 아꼈다./서울=강병운 기자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