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9.06.17(월) 19:15
닫기
“무등산, 사회적 약자 접근성 보장해야”

박미정 시의원, 친환경 이동수단 시범운영 제시

2019년 04월 02일(화) 18:45
박미정
[전남매일=광주]황애란 기자=광주시의회 환경복지위원장인 박미정 의원(동구2)은 2일 본회의 5분 발언을 통해 “무등산세계지질공원은 사회적 약자에 대한 접근성 보장해야 한다”고 밝혔다.

박 의원은 광주시민의 34%를 차지하는 어르신, 장애인, 아동 등이 무등산을 오르내리는데 어려움이 있어 이에 대한 대안을 제시했다.

박 의원은 “세계수영선수권대회를 통해 외국인을 포함한 3만여 명의 방문객이 찾을 무등산을 알릴 절호의 기회로 만들기 위해서도 접근성을 보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무등산의 최고의 가치는 평등이다”며 “무등산이 사회적 약자에게 접근성을 보장하는 것은 광주정신의 구체적 실현이자, 무등산의 가치를 세계화하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박 의원은 대안으로 ▲세계수영선수권대회 기간동안 사회적 약자에 대한 편의 수단의 한시적 제공 ▲보존, 교육, 관광을 누구나 할 수 있도록 기존 이용 도로를 유연하게 활용한 친환경, 생태적 이동 수단 시범운영 ▲세계수영대회 이후 세계지질공원 보존과 지역경제 활성화 방안을 시민과 함께 마련할 것을 요구했다.
/황애란 기자         황애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웹메일청소년보호정책
대표전화 : 062) 720-1000팩스 : 062) 720-1080~2인터넷신문등록번호:광주 아-00185
회장:박철홍 / 대표이사 발행인·편집인:김선남 / 편집국장:정정용
[61234] 광주광역시 북구 제봉로 322 (중흥동) 삼산빌딩 이메일 : jndn@chol.com개인정보취급방침
*본 사이트의 게제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 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복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