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삼성전자, ‘2019 환경안전 혁신 Day’ 개최

대표이사, 사업부장 등 주요 임원 100여 명 참석
전문가 초청강연, 우수사례 발표 등 환경안전 노하우 공유

2019년 04월 04일(목) 17:34
[전남매일=광주]송수영 기자=삼성전자와 삼성디스플레이, 삼성SDI, 삼성전기 등 부품관계사와 삼성바이오로직스가 최근 삼성전자 화성캠퍼스 부품연구동(DSR)에서 환경안전 분야 역량 강화를 위한‘2019 환경안전 혁신Day’를 개최 했다고 4일 밝혔다.

삼성전자 DS부문 주관으로 열린 행사는 각 사의 대표이사와 사업부장, 제조센터장, 해외 생산법인장, 환경안전부서 책임자 등 주요 경영진과 임원 100여 명이 한자리에 모여 안전한 사업장을 구축하기 위한 의지를 다졌다.

참석자들은“혁신적이면서 안전한 사업장을 구현하는 방법”에 대한 전문가의 강연과 각 사의 환경안전 분야 우수 혁신 사례를 발표하고 전시물을 관람하며 노하우를 공유했다.

삼성전자 대표이사 김기남 부회장은 “환경안전문화는 비용과 지출의 소비적 가치가 아니라 투자와 경쟁력의 생산적 가치로 변화하고 있다”며 “세계최고 안전 사업장을 조성해 인간과 기술, 환경과 개발이 공존 공영하는 미래를 개척해 나가자”고 당부했다.

한편 ‘2019 환경안전 혁신 Day’는 부품사 주관으로 열리는 첫 번째 행사로, 매년 각 사를 순회하며 개최해 환경안전 역량을 지속적으로 강화시켜 나갈 계획이다. /송수영 기자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