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9.06.19(수) 18:55
닫기
세상에 알려질 뮤지션을 찾는다

한콘진-네이버 '우수뮤지션 발굴' MOU
앨범 제작비 최대 2천만 원 멘토링 지원

2019년 04월 18일(목) 16:59
[전남매일=광주]송수영 기자=한국콘텐츠진흥원은 네이버와 함께 오는 30일까지 ‘뮤즈온(Muse On) 2019’에 참여할 뮤지션을 모집한다고 18일 밝혔다.

뮤즈온은 국내 우수 뮤지션 발굴을 위한 온라인 플랫폼 참여형 오디션이자 뮤지션에게 필요한 모든 음악콘텐츠의 제작과 홍보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한콘진은 지난달 15일 네이버와 ‘대중음악 온라인 홍보지원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바이브(Vibe) △뮤지션리그 등 네이버 음악 플랫폼을 활용해 뮤즈온에 참여한 뮤지션의 대중 노출 기회를 확대할 계획이다.

뮤즈온은 네이버 ‘뮤지션리그’를 통해 팀 모집을 진행하고, 바이브 앱을 통해 사용자 투표 등을 진행하는 방식이다. 뮤지션리그는 뮤지션들이 직접 음원과 영상을 올려 팬들과 양방향 소통을 할 수 있는 온라인 플랫폼이다. 현재 2만명이 넘는 뮤지션이 참여하고 있다.

뮤즈온은 총 3라운드에 걸쳐 최종 우승팀을 선발한다. 먼저 서류와 영상 평가를 통해 뮤즈온에 참여할 60팀을 선정하고 각 라운드별로 짧은 라이브 클립, 인터뷰 영상, 파이널 콘서트 실황 영상 등을 제작해 대국민 온라인 투표와 전문가 평가를 거치게 된다.

온라인 투표는 오직 바이브 앱을 통해서만 참여 가능하며, 전문가 평가는 ▲뮤지션의 역량 ▲연주·가창력 ▲음악적 표현력 ▲대중적 발전가능성 등을 지표로 한다.

각 라운드를 통과할 때마다 뮤지션에게는 특별한 지원 혜택이 주어진다. 2라운드 진출자는 완성도 높은 라이브 클립 한 편, 3라운드 진출자에게는 앨범 또는 공연 제작비가 최대 2,000만원까지 지원된다.

또한 성공적 제작을 위한 멘토링 기회도 주어진다. 멘토에는 ▲세계에서 인정받는 글로벌 EDM DJ 히치하이커 ▲국민 발라드 그룹 스윗소로우의 김영우 ▲힙합의 대부 래퍼 MC 메타 ▲문학적인 가사와 감성적인 멜로디로 사랑받는 밴드 9과 숫자들 ▲한국 대중음악의 살아있는 전설 기타리스트 한상원 ▲감각적인 히트곡 프로듀서 손무현 등 각 장르의 거장 아티스트들이 참여해 뮤지션들의 성장을 이끌 예정이다.

3라운드 진출 팀 중 파이널 콘서트와 종합평가를 통해 최종 선발된 다섯 팀은 또 다시 ‘뮤즈온 TOP 콘서트’에 서는 기회를 얻게 되며, 총 1억원 규모의 상금을 받는다.

한편 뮤즈온은 뮤지션 누구나 뮤지션리그를 통해 장르 불문하여 신청 가능하다. 신청을 위해서는 자작곡 라이브 영상 2편 이상을 뮤지션리그 채널에 업로드해야 한다. 또한 매 단계에 선발된 뮤지션들은 뮤즈온 기간 동안 심사 및 홍보용 촬영과 워크숍, 멘토링 등 프로그램에 필수적으로 참여해야 한다./송수영 기자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웹메일청소년보호정책
대표전화 : 062) 720-1000팩스 : 062) 720-1080~2인터넷신문등록번호:광주 아-00185
회장:박철홍 / 대표이사 발행인·편집인:김선남 / 편집국장:정정용
[61234] 광주광역시 북구 제봉로 322 (중흥동) 삼산빌딩 이메일 : jndn@chol.com개인정보취급방침
*본 사이트의 게제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 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복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