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기아차, 두 번째‘착한 나눔 캠페인’실시

굿네이버스 후원 참여한 고객 대상
승용차 구매 시 10만 원 특별 할인

2019년 05월 08일(수) 17:21
[전남매일=광주]송수영 기자=기아자동차가 가정의 달을 맞아 이웃 사랑을 위한 두 번째 ‘착한 나눔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8일 밝혔다.

이번 ‘착한 나눔 캠페인’은 어려운 이웃을 위해 기부 활동을 펼치고 있는 고객들을 응원하고 더 많은 고객들이 기부에 참여할 수 있도록 독려하기 위해 기아자동차가 국제구호개발 NGO 굿네이버스와 마련한 기부 연계 판촉 이벤트로, 5월 한 달 간 진행될 예정이다.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굿네이버스를 통해 2만원 이상 일시 기부를 한 고객 또는 매월 1만원 이상 정기 후원을 하는 신규 고객이 ▲K5 ▲K7 ▲쏘렌토 ▲카니발을 구입하면 증빙 확인 절차를 거쳐 10만 원의 특별 추가 할인을 받을 수 있게 된다.

참여를 원하는 고객은 기아자동차 이벤트 페이지 또는 전시장을 방문해 후원에 참여하고, 이를 증빙할 수 있는 서류를 마련해 차량을 출고할 때 기아자동차 영업점에 제출하면 된다.

‘착한 나눔 캠페인’을 통해 조성된 기부금은 굿네이버스를 통해 국내 아이들을 위한 전문복지사업에 쓰일 예정이다.

기아차는 이번 캠페인을 통해 고객들이 기부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독려하는 동시에, 기부 활동을 한 고객에게는 실질적인 할인 혜택을 제공함으로써 기아자동차 구입이 곧 사회 공헌 활동이 되는 착한 소비로 이어질 수 있기를 기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기아차 관계자는 “이번 착한 나눔 캠페인은 청년 일자리 후원에 이은 두 번째 사회공헌 캠페인으로, 고객 분들께 어려운 이웃을 후원하실 수 있는 직접적인 방안과 차량 할인 혜택을 동시에 제공한다는 점에서 큰 의의가 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캠페인 활동을 통해 사회 공헌에 앞장서는 기아자동차가 되겠다”고 말했다./송수영 기자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