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9.06.17(월) 19:15
닫기
환경변화 대응 광양항 발전방안 정책세미나 성황

광양항 싱크탱크 유치 및 광양항 연계 일자리 창출 방안 분석

2019년 05월 19일(일) 16:31
[전남매일=동부취재본부]우성진 기자=광양시가 지난 17일 오후 락희호텔에서 광양항 발전방안 정책세미나를 성황리에 마쳤다.

광양항 발전방안 정책세미나는 시민, 항만관계자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국내 최대 산업클러스터 항만이자 세계 10대 항만 진입을 목표로 진행됐다.

먼저 ‘환경변화에 대응한 광양항 발전방향’이라는 주제로 이성우 KMI 본부장은 글로벌 항만관련 주요 이슈와 광양항 환경문제·4차산업기술·남북물류 대응방향에 대해 발표했다.

이어 ‘광양항 항만물류 싱크탱크 유치 방안’이라는 주제로 발표에 나선 김화영 목포해양대 교수는 광양항 항만물류 싱크탱크 유치방안과 그에 대한 필요성, 구체적인 설립방안을 설명했다.

마지막 주제 발표자로 나선 김현덕 순천대 교수는 4차 산업혁명과 경제, 고용시스템 등의 변화를 기반으로 한 우리나라 해양산업의 현황을 바탕으로 광양항 해운항만 관련 일자리 창출 방안에 대해 분석했다.

주제발표에 이어진 토론에서는 시민들의 열띤 참여가 이뤄져 광양항과 항만도시로서 광양시 발전방안들에 대한 뜨거운 관심을 나타냈다.

정현복 광양시장은 “이번 세미나를 통해 광양항과 항만배후도시 비전에 대해 시민과의 공감대를 형성하고 이를 실현하기 위한 유익한 방안들이 심도 있게 논의됐다”며 “광양항에 큰 관심을 갖고 함께해 주신 시민 여러분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광양항은 지난해 총 물동량 3억톤을 돌파했으며, 이는 세계 항만 중 열한 번째에 해당하는 대기록으로 세계적인 항만들과 어깨를 나란히 하고 있다.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웹메일청소년보호정책
대표전화 : 062) 720-1000팩스 : 062) 720-1080~2인터넷신문등록번호:광주 아-00185
회장:박철홍 / 대표이사 발행인·편집인:김선남 / 편집국장:정정용
[61234] 광주광역시 북구 제봉로 322 (중흥동) 삼산빌딩 이메일 : jndn@chol.com개인정보취급방침
*본 사이트의 게제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 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복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