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고 윤한덕 센터장 국가유공자 지정

장병완·윤영일 의원 ‘공로패’ 받아

2019년 08월 18일(일) 18:26
장병완
윤영일
‘대안정치연대’ 장병완 의원(광주 동남갑)과 윤영일 의원(해남·진도·완도)이 지난 16일 고 윤한덕 중앙응급의료센터장이 국가유공자로 지정된 데 대해 전남대 의대 동창회로부터 공로패를 받았다.

18일 장병완·윤영일 의원실에 따르면 전남대 의대와 동문회는 고 윤한덕 센터장이 지난 13일 ‘국가사회발전 특별공로순직자’ 자격으로 국가유공자에 지정되기까지 노력한 장 의원과 윤 의원의 공로를 인정하고 공로패를 전달했다.

광주 출신 유일한 정무위원인 장 의원은 윤 센터장이 순직한 직후인 2월부터 정치권 최초로 정무위 회의 등을 통해 보훈처장에게 ‘국가사회발전 특별공로순직자’ 지정을 촉구했다.

윤 의원은 보건복지부·국가보훈처·국립중앙의료원 등 관계부처와 지속적으로 협의하며 윤 센터장의 국가유공자 지정을 촉구했고, 그 결과 지난 13일 국무회의에서 최종 국가유공자로 지정될 수 있었다.

장 의원은 “윤 센터장의 국가유공자 지정을 위해 노력해 왔는데 결실을 맺게 돼 다행이고, 앞으로도 공로를 인정받아 마땅한 분들이 예우를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윤 의원은 “윤 센터장이 생전 이루고자 했던 ‘응급의료체계’, ‘환자가 적절한 시간과 장소에서 치료받을 수 있는 의료체계’를 정착시키는데 앞장서겠다”고 소감을 밝혔다./서울=강병운 기자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