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한명진 전 방사청 차장 ‘총선 시동’

“경험 살려 고향 위해 봉사·헌신”

2019년 12월 23일(월) 21:12
[전남매일=동부취재본부] 김근종 기자=한명진 전 방위사업청 차장(55)이 본격적인 총선 행보에 나섰다.

한 전 차장은 23일 사직서가 최종 수리됨에 따라 더불어민주당 입당절차를 밟고 있다.

한 전 차장은 이날 “내년 총선 고흥·보성·장흥·강진 선거구 출마를 위해 민주당 중앙당에 국회의원 예비후보 적격심사 서류를 접수했다”며 “그동안의 경험을 살려 국회의원으로서 고향을 위해 봉사·헌신하겠다”고 밝혔다.

한 전 차장은 내년 1월 11일 보성에서 출판기념회를 시작으로 고흥과 보성·장흥·강진 지역주민들을 직접 만나 민주당 인재 영입과정과 출마의 뜻을 알릴 계획이다.

한 전 차장은 기획재정부 정책기획관과 조세총괄정책관 등 요직을 두루 거치면서 정부 내에서 예산과 재정분야 전문가로 통한다.

한 전 차장은 보성 노동면 출신으로 광주일고와 서울대 경영학과를 졸업했으며, 미주리주립대에서 경제학 박사학위를 받았다.

행정고시 31회로 공직에 입문, 줄곧 예산부서에 근무하면서 정부 재정흐름과 쓰임새에 대해 정통하다는 평가를 받아 왔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