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4·15 총선' 전남지역 선거인수 159만명

만 18세 1만9,166명…고3 학생 6,003명

2020년 04월 06일(월) 19:37
전남지역 제21대 총선 선거인수는 159만1,919명으로 집계됐다.

6일 전남도에 따르면 이번 선거인 수는 지난 2016년 제20대 국회의원 선거 당시 156만5, 566명보다 2만 6,353명 늘어난 것으로 확인됐다.

선거인은 지난 2002년 4월 16일 이전에 출생한 18세 이상으로, 지난달 24일 기준 시·군 관할구역에 주민등록이 된 선거권자를 대상으로 확정했다. 지난달 25일 이후 전입신고를 한 사람은 이전 주소지에서 투표해야 한다.

확정된 선거인 중 남자는 79만5,851명, 여성은 79만6,068명으로 여성 유권자가 217명 더 많았다.

만 18세 선거인은 1만9,166명으로 이 가운데 고등학교 3학년이 6,003명으로 나타났다.

확정된 선거인명부 열람은 주소지 시·군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선거인 명부에 등재된 사람은 오는 15일 선거일에 투표하거나 오는 10~11일 사전투표기간에 할 수 있다.

이번 투표 시 ‘코로나19’로 인해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해야 하며, 투표소 입구에서 발열체크와 손소독제 소독, 일회용 비닐장갑을 착용한 후 투표해야 한다.

정찬균 전남도 자치행정국장은 “선거인 중 발열 및 호흡기 증상이 있을 경우 별도 임시기표소에 투표 후 보건소에 인계할 예정이다”며 “코로나19와 관련해 도민들이 안전하게 투표권을 행사할 수 있도록 발열체크와 손소독제 비치, 임시기표소 설치 등 빈틈없이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길용현 기자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