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강진 지역특화조림 본격 추진

견과류 웰빙 숲, 황칠 특화 숲 등

2021년 03월 03일(수) 19:21
강진군 견과류 웰빙숲 조성사업 개암나무(헤이즐럿)식재예정지 정리작업 모습./강진군 제공
[전남매일 강진=한태선 기자]강진군이 산림의 공익성을 증대하고 단기 산림소득작물 육성을 위한 특화조림사업을 추진한다.

3일 강진군에 따르면 군은 지역특화조림 공모사업을 통해 국비 포함 총 3억 원의 사업비를 확보하고, 견과류 웰빙 숲 1개 지구 4ha와 황칠 특화 숲 2개 지구 12ha 등에 대한 조림사업을 이달부터 착공한다.

올해 처음 공모사업에 선정된 ‘견과류 웰빙 숲 조성사업’은 커피향이 좋은 개암 나무를 심는 사업이다.

헤이즐넛이라는 이름으로 친숙한 개암은 옛날 농촌에서는 ‘깨금’이라고 불리기도했다. 커피 가운데 향이 좋아 많은 사람들이 즐겨 찾는 헤이즐넛 커피가 개암을 볶아 만든 커피다.

강진군은 앞으로 호두, 비자, 페칸 등의 견과류를 중심으로 다양한 산림소득작물 육성을 위한 조림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방침이다.

전재영 해양산림과장은 “소비자들의 다양한 임산물 수요에 부합하는 산림소득작목 육성을 통해 임업인의 소득증대를 이룰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강진=한태선 기자
#2021030301000121400003801#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