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송형일 의원, 주차 공유제 확대 방안 모색
2021년 10월 26일(화) 18:21
26일 오후 시의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의실에서 ‘학교시설 등을 활용한 주차공유제 확대 방안’을 주제로 정책토론회가 열렸다./광주시의회 제공
[전남매일=오선우 기자]송형일 광주시의원(더불어민주당·서구3)은 26일 시의회 예결위 회의실에서 ‘학교시설 등을 활용한 주차 공유제 확대 방안’ 모색을 위한 정책토론회를 개최했다.

토론회는 지속적인 자동차 증가로 갈수록 심화되는 주차난 해소를 위해 학교시설 등을 활용한 ‘주차공유제’ 확대 방안을 논의하고, 나아가 공유문화 확산을 위한 지혜를 모으고자 마련됐다.

최우람 광주전남연구원 연구위원, 광주대 최동호 교수를 비롯한 참석자들이 발제와 토론을 통해 주차공유제 확대 필요성에 공감하면서 ▲민간 부설 주차장 공유 ▲학교 시설 개방 ▲주차공유 예산확충 및 제도적 보안 ▲공유문화 확산 등 다양한 의견들을 제시했다.

송 의원은 “학교시설도 폐쇄적인 공간이 아니라 학생안전과 교육에 지장이 없는 범위에서 주차공간 나눔에 적극 동참할 필요가 있다고 본다”며 “지역사회 문제 해결과 더불어 살아가는 지역공동체를 위해 공유문화 확산과 실천에 시민들의 지혜를 모아나가야 한다”고 말했다./오선우 기자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