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KT, 인공지능 접목 언택트 호텔 구축

북구 운암동 에이치원호텔

2021년 12월 20일(월) 18:20
KT는 광주 에이치원호텔을 AI호텔로 구축했다고 20일 밝혔다. KT AI 호텔에서는 음성으로 객실제어·서비스 요청 등이 가능하다./KT 제공
[전남매일=김혜린 기자]KT는 광주 북구 운암동 에이치원호텔에 인공지능을 기반으로 편리한 투숙경험을 제공하는 언택트 KT AI호텔을 구축했다고 20일 밝혔다.

KT는 최근 스마트 객실관리 시스템을 활용한 호텔 산업의 디지털 전환(DX)을 추진하고 있다. 스마트 객실관리는 KT의 IoT 기술에 야놀자클라우드의 클라우드형 객실관리 시스템 ‘Y FLUX GRMS(Y FLUX Guest Room Management System)’와 머큐리의 단말을 최초로 접목한 시스템이다.

이를 통해 투숙객은 편리하게 호텔을 이용하고, 호텔은 운영 효율을 강화할 수 있게 됐다. KT AI호텔에서는 ‘기가지니 호텔’ 단말을 통해 음성으로 객실 조명·TV·냉난방 조절 등 객실 제어가 가능하고 어메니티 및 컨시어지 요청을 할 수 있다. 지니뮤직의 콘텐츠를 즐길 수 있고 영어·중국어·일본어 등 다국어 서비스도 제공한다. 또한 투숙객은 키오스크를 이용해 체크인·체크아웃이 가능하고 체크인 시 발급받은 Y FLUX 패스로 엘리베이터 제어 및 객실 도어락 해제, 객실 청소 등 서비스 요청 등이 가능하다.

호텔 측에서는 스마트폰으로 객실관리 시스템에 접속해 입·퇴실 현황, 투숙 여부, 고객 요청 사항, 객실 상태 등 정보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고, 객실 내 탑재된 감시 센서를 통해 고객 투숙 여부를 알 수 있어 효과적인 전력 운용이 가능하다. 또한 객실 출입문의 개폐 현황이 별도 이력으로 관리되기 때문에 호텔 보안을 한층 강화할 수 있다.

한편 KT는 스마트 객실관리 시스템 적용 호텔을 점차 확대할 예정이며, 기존 서비스를 넘어 빅데이터, AI컨택센터(AICC) 등을 활용한 스마트 호텔 솔루션 구축과 디지털 전환을 목표로 많은 사업자와 협력하고 있다.

KT DX플랫폼사업본부장 김영식 상무는 “이번 야놀자클라우드, 머큐리와의 협업으로 KT AI 호텔은 투숙객과 호텔 직원 등에 차별화 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빠르게 변화하고 있는 호텔 산업의 디지털 전환을 위한 다양한 사례를 지속 발굴하겠다”고 말했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