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순천, 지방이전 2차 공공기관 유치 ‘총력’

국가평생교육진흥원 등 방문

2022년 05월 17일(화) 18:13
순천시가 환경 분야뿐만 아니라 문화와 교육 분야까지 전방위적으로 공공기관 유치를 추진하고 있다.

지난달 27일 새 정부 지역균형발전특위는 ‘진정한 지역주도 균형발전’, ‘혁신성장 기반 강화를 통한 일자리 창출’, ‘지역 고유 특성 극대화’ 3대 약속과 함께 ▲지역주도발전을 위해 지방분권과 지방재정력 강화 6개 과제 ▲혁신성장 강화를 위해 지방투자 및 기업 지방 이전 촉진과 공공기관 지방 이전 6개 과제 ▲고유 특성 극대화를 위해 지역사회의 자생적 창조역량 강화 3개 과제 등 15대 과제를 제시한 바 있다.

이러한 흐름에 발 맞춰 순천시는 최근 국가평생교육진흥원을 방문해 순천시의 경쟁력, 도시 정주기반, 부지 현황, 시 행·재정적 지원 사항에 대해 홍보하며 순천으로의 기관 이전을 건의했다. 앞서 지난달 25일에도 문화관광 분야 지방 이전 공공기관인 코레일 관광개발을 방문해 순천으로의 기관 이전을 적극 설득한 바 있다.

순천시는 공동유치전을 통한 전략도 추진 중이다. 순천시를 포함한 경북의 포항·구미·상주·문경시와 경남 창원시, 충북 청주·제천시, 충남 공주시 비수도권 9개 지자체는 2차 공공기관 지방 이전에 공동으로 대응하고 있다.

비수도권 9개 지자체는 지난해 ‘국가경쟁력 제고를 위한 2차 공공기관 지방 이전 토론회’를 열었으며, 올해 1월 26일과 3월 15일 2회에 걸쳐 공동으로 2차 공공기관 지방 이전 조속추진 촉구성명을 발표한 바 있다.

순천시 관계자는 “대부분의 이전 대상기관이 지방으로의 이전에 소극적인 것이 사실이다”며 “중앙부처 및 정치권 등 전략적 유치 활동 외에도 이전 대상기관에서 원하는 맞춤형 인센티브를 준비하고 지속적인 관심과 홍보로 감동시키는 전략을 통해 공공기관 성공적 유치에 총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순천=박경식 기자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