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페퍼저축은행, 한국도로공사에 0-3 패배

김형실 감독 “위기대처 능력 길렀다”

2022년 08월 14일(일) 22:33
14일 순천팔마체육관에서 열린 2022 순천·도드람컵프로배구대회 여자부 B조 한국도로공사와의 조별리그 1차전에서 페퍼저축은행 김형실 감독과 선수단이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한국배구연맹 제공
페퍼저축은행이 14일 순천팔마체육관에서 열린 2022 순천·도드람컵프로배구대회 여자부 B조 조별리그 1차전에서 한국도로공사를 상대로 0-3(21-25 16-25 14-25)으로 패배했다.

페퍼저축은행은 하혜진과 박경현이 각각 14득점, 13득점으로 공격을 책임졌으나 한국도로공사의 벽을 넘기엔 역부족이었다.

1세트는 21-25으로 따라붙었으나 2세트는 상대팀 에이스 정대영의 공격에 막혀 16-25으로 내줬다. 뒷심이 부족했던 3세트에서 14득점에 그쳤고 19개의 범실을 범하며 자멸했다.

경기 후 김형실 페퍼저축은행 감독은 “팀내 에이스가 없기 때문에 각오하고 시작했지만 흔들리는 경기에서 위기대처 능력을 기르는 좋은 경험이 된 경기다”며 “이고은의 전력이 100%나오지 못해서 아쉽다. 연습 때는 부족함이 없는데 시합때 미스가 난다. 동료선수들과 여러 경기로 경험을 쌓아야 한다”고 총평했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