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광양, 잔류농약분석능력 우수성 인정받다
2023년 07월 04일(화) 17:49
광양시 농산물안전분석실 연구원들이 농산물 분석 연구를 준비하고 있다./광양시 제공
광양시는 7월부터 운영에 들어간 농산물안전분석실이 최근 영국 환경식품농림부 식품환경연구청(FERA)에서 주관하는 비교숙련도평가(FAPAS)에 참가해 잔류농약 분석능력의 우수성을 세계적으로 인정받았다고 4일 밝혔다.

비교숙련도평가는 전 세계 기관들의 잔류농약과 중금속 분야에서 분석능력이 얼마나 정확한지를 비교하는 농식품에 대한 화학분석능력 평가이다.

올해 5월 평가에는 전 세계 정부기관, 연구소 등 52개 분석기관이 참여해 모두 동일한 시료(자몽 퓨레)를 이용해 분석을 진행했다.

분석 결과에 대한 평가는 연구기관별 오차범위를 산정한 Z-스코어(비교평가) 값이 ±2.0 이내면 우수 등급으로 인정받는다.

잔류농약 분석분야에 참여한 광양시 농산물안전분석실이 분석결과물로 제출한 13개 농약 성분은 모두 표준점수 ±2.0 이내로 분포해 분석 능력의 우수성과 신뢰성을 인정받았다.

비교숙련도평가에 참여한 기술보급과 박아론 연구사는 “광양 농산물의 로컬푸드 출하 전 잔류농약 검사와 일반농산물을 대상으로 463종의 잔류농약 분석을 실시해 광양시에서 생산된 농산물의 안전성을 확보하고, 소비자의 신뢰도를 높이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우성진 기자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