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화순전남대병원 폐암 다학제 협진 1,500회 달성
2023년 10월 09일(월) 16:04
화순전남대학교병원이 폐암 다학제 협진 1,500회를 달성, 최근 센터에서 기념식을 가졌다. /화순전남대병원 제공
화순전남대학교병원이 폐암 다학제 협진 1,500회를 달성했다고 9일 밝혔다.

화순전남대병원 폐암센터는 전국 최초로 2007년부터 다양한 진료과 전문의가 협의해, 빠른 진단 및 환자의 특성에 맞는 최선의 다학제적 치료법을 제공하고 있다.

폐암센터는 호흡기내과와 흉부외과, 방사선종양학과, 영상의학과, 핵의학과, 병리과, 신경외과 등 20여 명의 전문의와 기타 의료진들이 참여했다.

센터에서는 다학제 협진 회의를 주 2회 지속적으로 실시했다.

특히 지난해부터는 호흡기내과 오인재·오형주 교수, 흉부외과 윤주식 교수, 방사선종양학과 김용협 교수가 다학제 대면 진료팀을 구성하고 매주 환자와 가족을 직접 만나 검사 결과와 치료 계획을 상담하고 있다.

폐암 확진 환자들의 만족도와 치료성과도 높다. 지난해 전체 폐암 진단 환자의 평균 30%가 다학제 대면 진료를 받았으며 암 적정성 평가에서 제시하는 목표치(12.6%) 보다 두 배 이상 높은 비율을 나타냈다.

오인재 폐암센터장은 “병원 개원 시부터 폐암 다학제 진료를 위해 희생해 주신 전임 폐식도종양클리닉 부장님들을 비롯해 참여 의료진들에게 항상 감사한 마음이다”며 “이러한 의료진의 정성이 환자들에게도 고스란히 전해져 앞으로도 수준 높은 폐암 진료가 유지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