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화순전남대병원 '우리병원 알아가기' 프로그램 진행

진료협력센터 역할과 미래 소개

2024년 02월 05일(월) 17:05
화순전남대병원은 최근 병원 여미홀에서 고객들에게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우리병원 알아가기’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화순전남대병원 제공
화순전남대학교병원은 최근 진료협력센터의 역할과 미래 방향을 소개하는 ‘우리병원 알아가기’ 프로그램을 진행했다고 5일 밝혔다.

이날 화순전남대병원 여미홀에서 진행된 우리병원 알아가기 프로그램은 화순전남대병원의 위상과 비전을 알리고, 암 중심병원으로서 최신 치료 흐름과 업무 프로세스를 공유해 고객들에게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자는 취지로 마련됐다. 지난해 11월 김인영 처장의 ‘Reset Hwasun(리셋 화순)’에 이어 두 번째다.

화순전남대병원 진료협력센터는 최근 환자들에게 진료 서비스를 가장 빠르게 제공하기 위해 초진 전담간호사를 배치했고, 신속한 진료를 위한 ‘패스트 트랙 시스템’을 마련했다. 초진 상담은 홈페이지 첫 진료 간편예약에 연락처만 남기면 상담간호사를 통한 빠른 진료 예약이 가능하다.

진료협력센터의 미래를 주제로 열린 마지막 세션에서는 AI 진료 상담과 모바일 헬스케어, 원격진료 상담 등의 서비스를 제공해 환자 만족도를 높여간다는 비전을 제시해 눈길을 끌었다.

환자 정보조회 및 실시간 업데이트, 개인 의료기기 데이터 전송, 기존의무기록과 다른 병원과의 연결, 의료기관 현황 실시간 업데이트가 가능한 통합관리 데이터 플랫폼을 구축한다는 복안이다.

김현미 팀장은 “진료협력센터는 환자가 우리병원을 방문할 시, 처음과 마지막을 책임지고 있다”며 “소통과 협력으로 환자들에게 치유의 희망을 전달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