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빛고을전남대병원 개원 10주년 기념식
2024년 02월 07일(수) 18:52
빛고을전남대학교병원은 최근 병원 강당에서 개원 10주년 기념식을 개최했다. /빛고을전남대병원제공
빛고을전남대학교병원이 개원 10주년을 맞아 기념식을 열고 세계 최고의 관절염 전문질환센터 구축을 다짐했다.

최근 빛고을전남대병원 2층 강당에서 열린 개원기념식에는 정신 전남대병원장과 박용현 전남대병원 상임감사, 정용연 화순전남대병원장, 조진형 전남대치과병원장, 김영옥 전남대어린이병원장, 윤택림 전 전남대병원장, 박용욱 전 빛고을전남대병원장 등 본·분원 주요 인사와 직원 10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기념식에서는 우수 직원·부서 및 유관기관 포상에 이어 빛고을전남대병원의 도전과 성장의 기록이 담긴 10주년 기념 영상이 상영됐다.

선종근 빛고을전남대병원장은 기념사를 통해 “올해는 지난 10년간의 경험을 바탕으로 희망찬 미래를 준비하는 시기”라며 “공공의료라는 사회적 책무를 다하면서도 류마티스 및 퇴행성관절염에 대한 최상의 의료서비스 제공 및 세계 최고 수준의 관절센터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정신 전남대병원장은 “지난 10년간 빛고을전남대병원이 내외부의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묵묵히 지역의료 발전과 지역사회 공헌을 위해 노고를 아끼지 않은 덕분에 지속적으로 발전해 올 수 있었다”며 “전남대병원도 본·분원 간 소통하는 경영체계를 통해 빛고을전남대병원의 발전을 위해 함께 고민하고, 든든한 울타리가 돼 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