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화순전남대병원 52병동 새단장
2024년 02월 26일(월) 16:47
정용연 병원장과 주요 보직자, 의료진들이 최근 52병동 새 단장 기념식에 참석해 테이프 커팅식을 진행하고 있다./화순전남대병원 제공
화순전남대학교병원은 환자들에게 쾌적하고 안전한 병원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52병동을 새단장했다고 26일 밝혔다.

최근 화순전남대병원 52병동에서 열린 새 단장 기념식에는 정용연 병원장과 김인영 진료처장, 지영운 사무국장, 조성범 기획실장을 비롯한 주요 보직자와 의료진, 직원들이 참석했다.

화순전남대병원 52병동 새 단장은 감염병 등의 예방과 환자 만족도 제고를 위한 각 병실 내 화장실 설치, 벽과 바닥, 천장 등 내부 마감재 교체 등으로 진행됐다. 환자의 의견을 적극 수렴해 다인실에도 개인별 냉장고를 설치했다.

화순전남대병원은 환자 중심 병동으로 거듭나기 위해 지난해 21병동 리모델링을 시작으로 병동 새 단장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부족한 병상 현상을 해결하기 위한 대책도 신속히 마련하고 있다. 52병동 새 단장 공사를 시작하기 전, 병상운영위원회를 개최해 지난해 52병동 1구간 16병상 공사를 마무리했으며 최근에는 39병상 공사도 모두 완료했다.

정용연 병원장은 “입원환자들에게 가장 필요한 것은 깨끗한 환경이다”며 “환자 중심 병원 실천에 한발 더 나아가는 계기가 됐다.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의료환경 개선사업 등을 펼쳐, 신뢰하고 사랑받는 암 병원으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