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인공지능 인재 양성…북구 AI 매치업 프로그램 운영

내달 15일까지 신청 접수

2024년 02월 26일(월) 19:33
광주 북구청
광주시 북구가 서영대학교 평생교육원과 손을 맞잡고 인공지능 실무형 인재 양성을 위한 직무교육 과정 운영에 돌입한다.

26일 북구에 따르면 다음 달 18일부터 6월 1일까지 서영대학교 평생교육원에서 ‘인공지능 매치업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인공지능 매치업 프로그램은 인공지능 기반 미래도시 조성사업의 일환으로, 4차 산업 인재를 양성해 관련 분야 기업 인력 수요에 효율적으로 대응하고자 지난 2020년부터 북구가 추진한 인공지능 교육 정책이다.

특히 올해는 그동안 참여했던 수강생들의 의견을 종합적으로 반영해 인공지능의 기초뿐만 아니라 챗GPT 등 인공지능 활용 분야까지 폭넓게 학습할 수 있도록 기업 실무자들의 관심도가 높은 강좌 중심으로 개편돼 추진된다.

북구지역 대학생, 기업인, 주민을 대상으로 진행되는 이번 프로그램은 ▲AI로 세상 보고 이해하기 ▲Python의 발견 ▲챗GPT로 OA마스터 하기 ▲인터랙티브 AI 활용 프로젝트 ▲자율주행 프로그램 실습 등 4차산업 전문교수진이 직접 진행하는 5개 교육과정으로 구성됐다.

프로그램에 참여한 수강생에게는 과정별 70% 이상 학습 시 교육 종료 후 수강비 전액이 지원된다.

서영대학교 평생교육원 홈페이지에 게시돼 있는 신청서 양식을 작성해 평생교육원에 방문하거나 팩스·이메일 등으로 다음달 15일까지 제출하면 된다.

문인 북구청장은 “인공지능 기술은 다양한 산업 분야에 접목할 수 있어 일자리 창출과 지역발전을 견인할 미래 먹거리 산업의 중심이다”며 “이번 인공지능 인재 양성 프로그램을 통해 지역 4차산업 활성화를 이끌어갈 핵심 인재가 지역에서 많이 배출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북구는 지난 1월 ▲4차산업 기반 조성 지원 ▲4차산업 기업 지원 ▲인공지능산업 지원 ▲드론산업 육성 등 4대 분야 16개 4차산업 육성·지원 전략과제를 마련해 중점 추진하고 있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