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지역신문으로서 역할 수행 앞장”

김경남 신임 전남매일 대표이사 취임

2024년 02월 26일(월) 19:34
김경남 신임 대표이사
김경남 ㈜덕천 전남매일 대표이사 사장이 26일 취임했다.

김 대표이사는 이날 별도의 취임식 대신 본사 사장실에서 간부들과 티타임을 갖고 “각자의 자리에서 맡은 일에 최선을 다해달라”는 당부와 함께 본격적인 업무를 시작했다.

김 대표이사는 “지역신문이 살아야 지역이 발전하고 지역민의 삶이 향상될 수 있는 만큼 막중한 사명감과 책임감을 느낀다”면서 “지역의 여론을 제대로 전달하고 지역민들 역시 보다 윤택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지역신문으로서의 역할을 다하는데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이어 “그동안 직원들 모두 고생이 많았는데 각자의 자리에서 더 열심히 활동해줄 것이라 믿는다”면서 “앞으로 직원들 사이에 웃음꽃이 가득한 조직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위계질서와 주인정신을 강조한 김 대표이사는 “직원들과 자주 소통하고 의견을 경청하면서 부족한 부분을 채워넣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강진 출신인 김 대표이사는 광주제일고등학교와 명지대학교를 졸업했으며 지난 1991년 전남일보에 입사, 무등일보 본부장을 거쳐 2018년부터 전남매일에서 국장과 상무이사, 부사장을 지냈다. 광주제일고 58회 동창회장과 명지대 정치외교학과 동창회장을 역임했으며 현재 재광강진군향우회 부회장으로도 활동 중이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