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직원을 존중하면 기업 평판이 올라간다

발언대
농협중앙교육원 최선주 팀장

2024년 03월 28일(목) 14:54
브랜드는 회사가 고객에게 약속한 제품이나 서비스에 중점을 두는 ‘고객 중심적’개념인 반면, 평판은 회사가 고객뿐 아니라 다양한 이해관계자의 신뢰 등에 초점을 맞추는 ‘회사 중심적’개념이다. 따라서 좋은 브랜드는 제품이나 서비스가 얼마나 고객과의 약속을 잘 충실하게 이행됐는지에 따라 만들어지는 반면, 좋은 평판은 이해관계자의 존중, 경영진의 역량, 재무적 성과, 혁신성, 직원에 대한 처우, 윤리적 이슈에 대한 대처 등 회사에 초점을 맞춰 종합적으로 영향을 끼친다.

그간 기업들은 자사의 브랜드를 높이는데 치중했고, 그 결과 수많은 마케팅 이론과 실무 등을 통해 브랜드 파워를 강화해왔는데 이에 반해 평판은 다소 추상적인 개념이며 동시에 주변 이해관계자 등에 의해 수동적으로 평가받거나, 판단되어 오면서 사실 구체적인 개념이나 정교한 전략을 접할 기회가 그리 많지 않았다. 그러나 이제는 브랜드 못지않게 평판도 적극적으로 관리, 경영할 때다.

기업 평판을 측정하는 요소는 평판을 평가하는 ‘개인’이나 ‘기관’마다 약간의 차이가 있다. 그중에서도 대표적으로 인력관리가 어떻게 평판에 영향을 미치는지 살펴보자면 외부에 비춰지는 평판 못지않게 중요한 것이 내부평판이다. 여기서 내부평판이라는 것은 직원들이 자기가 속한 기업에 대해 갖는 평판을 의미한다. 따라서 좋은 내부평판은 기업에 가지는 직원의 만족도와 상호 존중으로 만들어진다. 내부평판을 높이기 위해서는 어떻게 해야 할까? 기업이 직원들에게 공정한 기회를 줘야 하며 정당한 대가도 지불해야 한다. 무엇보다도 권한 위임, 즉 임파워먼트를 통해 고성과가 나오도록 지원해줘야 한다. 여기에는 자율성이 보장되는 만큼 냉정한 평가도 뒤따라야 한다.

평판 경영이라는 것은 늘 일상적인 경영에서 이뤄진다. 늘 일상 속에서 계속해서 평판에 대해 신경을 써야 하는 것이다. 만약 기업이 직원을 무시하거나 소홀히 대한다면 기업 평판에도 곧바로 악영향을 끼치게 된다. 특히 경직된 기업문화 속에서 기업이 직원들에게 위임과 존중, 그리고 공정한 평가를 하지 않는 경우 기업의 의도와 관계없이 내외부적으로 악평이 드러나게 된다. 그래서 외부 평판만큼이나 내부평판도 매우 중요한 것이다. 오늘부터 평판 특정요소를 기반으로 내부평판을 높이는데 관심을 가져보길 바란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