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광주전남 중기지원협의회 개최

빛그린산단 기업 규제·애로 청취

2024년 04월 24일(수) 18:26
광주·전남중소벤처기업청은 최근 광주산학융합원 회의실에서 한국산업단지공단 광주본부와 공동으로 ‘광주·전남지역 중소기업지원협의회’를 개최했다. /광주전남중기청 제공
광주·전남중소벤처기업청은 최근 광주산학융합원 회의실에서 한국산업단지공단 광주본부와 공동으로 ‘광주·전남지역 중소기업지원협의회’를 개최했다고 24일 밝혔다.

중기지원협의회는 지난해부터 중소기업 규제애로 관련 현장의 목소리를 생생히 듣기 위해 매월 ‘지역 협·단체와의 연속 간담회’를 개최하고 있으며, 아홉번째 순서인 이날 간담회는 지난 2월 창립된 빛그린국가산업단지 경영자협의회와 이뤄졌다.

먼저 회의에서는 주요안건으로 기관별 핵심과제 및 협업사항 등을 공유했다. 광주·전남지방중기청의 ‘5월 동행축제 행사’ 관련, 참석 기관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협조를 구했고, 광주지방국세청의 ‘수출 중소기업 세정지원’에 대한 내용설명 및 지역기업 대상 적극적인 홍보를 요청했다.

또한 광주전남지방병무청의 ‘산업기능요원 온라인 채용박람회’ 참가 안내 및 한국산업단지공단의 ‘B2B 제조거래 활성화 지원사업’ 참여기업 홍보에 대해서도 협력을 요구했다.

이어 간담회에서는 빛그린국가산업단지 입주기업의 개별 규제·애로에 관한 이야기를 듣고, 해결방안을 논의했다.

대표적으로 산단 내 변전소 용량 및 전기선로 확보 관련, 공용주차장·셔틀버스 노선 신설, 인력채용을 위한 홍보 등 애로사항이 도출됐다. 이외에도 복지시설 및 상가시설 확충, 주기적 집중 방역 요청 등이 건의됐고 해당 기관은 관련 현황 및 지원계획을 설명했다.

황상현 한국산업단지공단 광주본부장은 “산단 입주기업의 성장에 걸림돌이 되는 규제·애로사항에 대해 실질적인 개선방안을 마련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조종래 광주·전남중기청장은 “올 한 해도 지역의 다양한 업종과 분야의 중소기업 현장을 찾아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소통 및 협력해 나가는 자리를 지속적으로 마련하겠다”고 전했다. /홍승현 기자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