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전남대병원 김병채 교수, 대한치매학회장 선출
2024년 05월 06일(월) 12:56
전남대학교병원은 신경과 김병채 교수가 최근 서울 백범김구기념관에서 열린 대한치매학회 춘계학술대회에서 학회장으로 선출됐다고 6일 밝혔다.

임기는 오는 2025년 4월까지 1년이다.

광주시 광역치매센터 센터장을 역임하고 있는 김병채 교수는 고대구로병원-전남대병원 연구중심병원 R&BD 육성과제 5부문 책임교수, 대한신경과학회 법제이사, 아시아치매재단 이사, 대한신경과학회 영호남지회 회장, 전남대병원 뇌은행장 등 활발한 연구 및 학술활동을 하고 있다.

김 교수는 “알츠하이머병의 새로운 치료제(베타아밀로이드 항체요법)가 올해 하반기에 우리나라에 도입될 예정이다”며 “대한치매학회 임원진들과 함께 우리나라의 보험급여 및 치료 가이드라인을 설정하는데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하겠다”고 밝혔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