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시즌 11번째 매진' KIA, 챔필 개장 후 최다 만원 관중 기록

두산전 2만 500석 완판

2024년 05월 25일(토) 15:17
챔피언스 필드 시즌 최다 만원 관중 /KIA 제공
KIA 타이거즈가 광주-기아 챔피언스 필드 개장(2014년) 이후 한 시즌 최다 만원 관중을 기록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날 KIA 구단에 따르면 광주-기아 챔피언스 필드에서 열리는 두산 베어스와의 경기에서 오후 1시 20분을 기해 2만500석의 입장권을 모두 판매했다.

올 시즌 11번째 매진이며, 2014년 챔피언스 필드 개장 이후 최다 횟수이다.

63경기만에 10번째 매진을 기록한 2017년에 비하면 지난 24일 24경기만에 10번째 매진을 기록해 해당 기록을 무려 39경기나 앞당겼다.

챔피언스 필드는 개장 첫 해인 2014년 7차례를 비롯해 11번째 우승을 달성한 2017년 10차례의 매진을 기록했다. 구단 역대 한 시즌 최다 매진 기록은 무등경기장(1만2500석)을 홈으로 사용했던 2009년 21차례다.

특히 오는 26일 경기도 매진이 예상돼 2014년 5월 3일~5일 넥센 히어로즈와의 3연전 이후 3674일만의 3경기 연속 매진 달성도 가능할 전망이다.

KIA는 이날 경기를 포함해 25경기를 치르는 동안 43만799명(평균1만7,232명)의 관객을 불러 모았다.

한편 KIA 타이거즈 관계자는 “앞으로도 많은 팬들이 광주-기아 챔피언스 필드를 방문할 수 있도록 다양한 마케팅과 팬 서비스를 펼칠 예정”이라고 밝혔다.

/조혜원 기자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