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지역 모빌리티산업 발전·일자리 창출 방안 모색

광주상의, 모빌리티산업 일자리 분과위 회의

2024년 06월 17일(월) 15:33
광주상의는 17일 지역 자동차산업 기업들과 유관기관이 참석해 ‘모빌리티산업 일자리 분과위원회’ 회의를 개최했다. 광주상의 제공
광주상공회의소는 17일 상의 3층 회의실에서 지역 자동차산업 기업들과 유관기관이 참석한 가운데 ‘모빌리티산업 일자리 분과위원회’ 회의를 성공적으로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회의는 고용노동부와 광주시가 공동으로 추진하는 ‘지역·산업맞춤형 일자리 창출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됐으며, 광주고용노동청, 한국자동차연구원, ㈜와이에스피, ㈜대웅에스앤티, 기광산업㈜, ㈜신성테크 등 모빌리티산업 관련 주요 기업 관계자와 전문가들이 한자리에 모여 모빌리티산업 발전 방안에 대해 깊이 있게 논의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모빌리티산업을 중점적으로 지원하는 자동차 상생협약 확산 지원사업과 기타 유관기관에서 추진하는 다양한 지원 사업에 대한 안내가 이루어졌다. 참석자들은 각 기관의 지원 프로그램을 공유하고, 현장에서 겪는 어려움과 이를 해결하기 위한 실질적인 방안들을 구체적으로 모색했다.

특히 참석자들은 모빌리티산업과 연계한 일자리 창출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열띤 토론을 벌였으며, 이 과정에서 신규 인력 채용 어려움, 인력 유지 및 확보 문제 그리고 MZ세대 유입을 위한 근무환경 개선 필요성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또한 정부가 기업과의 협력을 통해 규제 완화 및 인센티브 제공을 확대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를 통해 기업들이 보다 자유롭게 혁신 활동을 펼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고, 글로벌 경쟁력 강화를 도모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연수 기자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