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항에 대형크루즈선 오늘 입항
2013년 08월 12일(월) 00:00


광양항에 4,000여명이 승선한 14만 t급 로얄캐리비안 대형 크루즈선 'Mariner of the Seas'호가 지난 6월 29일 첫 입항 후 12일 두 번째로 입항한다.
11일 광양시에 따르면 이번 크루즈선은 오전 7시 광양항에 입항, 오후 7시 제주항으로 출항할 예정인데 오는 2014년까지 16항차(2013년 5회, 2014년 11회) 입항할 예정이다.
이날 관광객들은 순천만 국제정원박람회장과 여수세계박람회장 등을 둘러보게 되며, 일부 관광객은 광양시 장도전수관, 서천변 숯불구이타운, 백계산 운암사, 옥룡사지, 백운산 자연휴양림을 관광하게 된다.
광양시는 관광객 손님맞이로 환영 현수막을 광양항 등 주요 이동로에 설치했고 크루즈선 승무원의 편의 제공을 위해 셔틀버스 3대 운영과 콜택시를 광양항내에 대기하여 시내를 쉽게 방문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광양시를 방문한 관광객들에게는 문화예술 공연인 사물놀이, 가야금병창, 전통무용 등을 선보이며, 중식은 광양읍 서천변에 있는 전통 숯불구이 식당을 이용하게 된다.
이밖에도 중국인 관광객들이 지역 특산물인 은장도, 궁시, 매실제품 등을 구입할 수 있도록 광양항 내에 지역 특산물 판매점을 운영하고 통역자원 봉사를 지원키로 했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 대형크루즈선의 지속적인 입항에 대비해 문제점 등을 파악, 지속적인 대책을 강구하겠다"면서 "관광지 환경정비 및 친절한 손님맞이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이 기사는 전남매일[jndn.com] 홈페이지(http://www.jndn.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jsnews0080@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