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광양제철소 안전실천 다짐
2017년 07월 25일(화) 00:00
광양·포항제철소 동시 재난대응 훈련


포스코는 최근 현장 직원들의 무재해, 무사고를 실현하기 위한 ‘안전실천 다짐대회’와 ‘재난대응훈련’을 포항과 광양제철소에서 동시 실시했다고 24일 밝혔다.
오인환 철강부문장 주재로 추진된 이번 행사는 1부 안전실천 다짐대회와 2부 재난대응훈련으로 나눠 진행됐다.
1부에서는 포스코패밀리사 임직원 600여 명이 참석해 포항과 광양에서 이원 생중계로 진행됐다. 광양제철소는 오인환 철강부문장이 주재했고, 포항제철소는 본사 대회의장에서 장인화 철강생산본부장이 참석해 무재해, 무사고 실현을 위한 안전실천을 다짐했다.
2부는 재난대응훈련으로 포항과 광양이 별도로 훈련했으며 직원들은 근무복, 안전모, 안전화를 착용하고 훈련에 돌입했다. 광양은 제선부 3제선공장에서 대형화재 상황 시나리오를 설정해 화재 진압훈련을 하며 실전을 방불케 하는 강도 높은 훈련을 소화했다.
이날 재난대응훈련을 참관한 오인환 철강부문장은 강평에서 “제철소 내 비상상황에 대비해 체계적인 방재 시스템 구축과 사전 훈련이 든든한 기반이 될 것을 확신한다”며 “앞으로도 직원 모두가 철저한 안전 마인드로 무장, 방재활동과 훈련에 최선을 다해 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이 기사는 전남매일[jndn.com] 홈페이지(http://www.jndn.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jsnews0080@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