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제철소 전기봉사단 농촌재능나눔 표창

168가구 전기시설물 수리 사회공헌 공로

2017년 12월 25일(월) 16:32
광양제철소 전기재능 봉사단은 농촌지역 고령의 독거세대를 방문봉사활동을 펼쳤다.
포스코 광양제철소 전기재능 봉사단이 최근 서울 팔래스 호텔에서 '2017 대한민국 농촌재능나눔 대상' 농림축산식품부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이날 행사는 농촌재능나눔에 대한 사회적 인식을 제고하고 재능나눔문화를 확산하고자 마련됐다. 전국에서 다양한 농촌재능나눔 활동을 실천해온 단체 혹은 개인을 발굴해 시상한다.

광양제철소 전기재능 봉사단은 농촌 재능봉사를 통한 사회공헌 공로를 인정받아 이날 표창을 받았다.

지난 2015년 7월 창단한 전기재능 봉사단은 전기 설비에 대한 지식과 노하우를 갖춘 57명의 광양제철소 임직원들로 구성됐다. 이들은 농촌지역 고령의 독거세대를 위해 전기시설물을 개선, 감전 위험을 제거하고 화재 예방과 생활개선 등 실질적인 도움을 제공했다. 개선 이후에도 해당 장소를 재방문해 후속 관리를 실시했다.

전기재능 봉사단은 올해까지 연인원 1,941명이 90회에 걸쳐 168 가구에 전기 수리 활동을 지원했다.

이날 장관 표창을 수상한 정종태 봉사단장(제선부·54·과장)은 "전기재능 봉사단원들의 따뜻한 마음과 열정이 모였기에 오늘과 같이 뜻 깊은 상을 수상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더 활기차고 따뜻한 지역사회 만들기에 모범 되는 봉사단이 되도록 단원들 모두가 한마음으로 최선을 다하겠다" 말했다.
이 기사는 전남매일[jndn.com] 홈페이지(http://www.jndn.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jsnews0080@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