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양 농산물 유통·식품 업무 최우수상

유통 판촉·육성 높은 평가

2018년 12월 11일(화) 16:22
담양군이 전남도가 선정한 2018년도 농산물 유통식품 업무 평가에서 최우수상에 선정돼 9년 연속 수상권에 진입하는 영예를 안았다.

11일 군에 따르면 전남도가 22개 시·군을 대상으로 실시한 '2018년도 농산물 유통·식품업무 평가'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해 900만 원의 시상금을 받았다고 밝혔다.

평가에서 유통 판촉 등 종합분야와 쌀 판매 및 브랜드 쌀 육성, 산지유통 경쟁력 강화, 농식품산업 육성 등 4개 분야에서 9년 연속 높은 점수를 받아 좋은 성과를 얻었다.

담양군은 2011년 서울시 친환경 무상급식이 본격적으로 시작된 이후 친환경 쌀의 최대 판로인 학교급식 납품에 발 빠르게 대처해 왔다.

그 결과로 성북구 학교 및 유치원 학교급식 친환경 쌀 납품을 시작으로 노원·마포·송파·양천·성북, 강북, 용산 등 서울시 12개 자치구에 146교 초·중·고등학교와 유치원에 '대숲맑은 담양 친환경 쌀' 464t을 공급했다.

최형식 군수는 "대숲맑은 생태도시 담양의 청정한 자연과 위생 농업을 통해 소비자가 신뢰하는 친환경 농산물을 생산하고, 산지유통시스템 구축을 통해 유통 경쟁력을 강화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는 전남매일[jndn.com] 홈페이지(http://www.jndn.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jsnews0080@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