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양 '모바일 헬스케어' 건강도우미 톡톡
2018년 12월 19일(수) 17:46
담양군 보건소가 중점 추진 중인 보건소 모바일 헬스케어 사업이 군민의 건강 위험요인을 감소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

군 보건소에 따르면 지난 7월 서비스시작으로 12월까지 6개월간 총 60명을 대상으로 모바일 헬스케어를 진행했으며 중간 평가를 실시한 결과 58.9%가 건강 위험요인 이 한 개 이상 감소했으며, 66%는 건강행태가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

모바일 헬스케어는 건강검진 결과 만성질환의 전 단계인 혈압, 공복혈당, 복부비만, 중성지방, 콜레스테롤(HDL) 등 5개 건강 위험요인을 하나 이상 갖고 있으며, 보건소 이용이 어려운 건강취약계층에게 스마트폰 앱으로 건강생활습관 개선 및 꾸준한 관리, 각종 건강정보를 지원해주는 신개념 의료서비스이다.

또한 의사, 간호사, 영양사, 운동지도사, 코디네이터로 구성된 전문 인력이 참여해 맞춤형 건강생활습관 서비스를 제공했다.

보건소는 이용자를 점차 확대해나갈 방침이다.
이 기사는 전남매일[jndn.com] 홈페이지(http://www.jndn.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jsnews0080@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