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남 상토 공급업체 선정

1만7,000㏊ 전체 면적 공급

2019년 03월 05일(화) 18:19
해남군은 최근 문화예술회관 다목적실에서 읍면 농가 대표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못자리상토 지원사업 제품설명회를 개최하고 상토 공급업체를 선정했다.

군은 올해 1만 7,000㏊에 20억7,000만원의 사업비를 투자해 직파 및 무논점파 재배 등 못자리가 필요 없는 면적을 제외한 전체 벼 재배면적에 대해 상토를 공급할 계획이다.

사업 참여 신청를 받은 업체 제품 설명회를 개최 후 농가 대표의 투표결과 ㈜부농, ㈜농우바이오, ㈜대동산업, ㈜성화, ㈜서울바이오, ㈜상림, ㈜신성미네랄, ㈜농경 등 8개 상토업체가 선정됐다.

해남군은 농가로부터 공급업체별로 일반, 친환경, 매트 상토를 각각 신청 받아 다음달 5일 이전에 공급을 완료할 계획이다.
이 기사는 전남매일[jndn.com] 홈페이지(http://www.jndn.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jsnews0080@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