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순전남대병원 표아영 박사

리피바디 이용 PET영상기술 소개

2019년 05월 13일(월) 18:16
화순전남대학교병원 핵의학과의 표아영 박사가 최근 미국핵의학회가 수여하는 ‘알라비-만델상’(Alavi-Mandell Award)을 수상했다.

이 상은 매해 전년도 미국 핵의학회지에 실린 논문들 중 가장 우수한 논문의 1저자에게 수여하는 상으로서, 관련 분야에선 세계 최고의 권위를 갖고 있다.

표박사는 지난해 발표한 ‘방사성 구리가 표지된 리피바디를 이용한 상피증식인자 수용체 발현 암의 영상’(Cu-Labeled Repebody Molecules for Imaging of Epidermal Growth Factor Receptor-Expressing Tumors)이라는 논문으로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연구논문을 통해 표박사는 화순전남대병원 핵의학과가 새로이 개발한 암 추적 영상용 단백질 복합체(리피바디)를 이용한 PET 영상기술을 소개했다.

표박사는 핵의학과 사이클로트론센터의 연구원으로 근무하고 있다. FDG를 비롯해 암모니아·메치오닌·아세테이트·불소 등을 합성, 화순전남대병원이 가장 다양한 PET검사를 할 수 있도록 기여하고 있다. 최근 악성 흑색종 조영제와 병원체 세균 조영제를 개발하는 등 활발한 연구업적도 쌓고 있다.
/이나라 기자         이나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전남매일[jndn.com] 홈페이지(http://www.jndn.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jsnews0080@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