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8회 초록동요제 광양용강초 대상
2019년 06월 18일(화) 16:20
[전남매일=동부취재본부] 우성진 기자 =제18회 초록동요제가 최근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광양시청소년문화의집이 주관하고 광양시가 후원한 이번 초록동요제는 어린이, 초등학생, 시민 등 500여명이 참여했다.

2002년 제1회 대회를 시작으로 올해로 제18회째를 맞는 초록동요제는 지역사회와 어린이들에게 밝고 건전한 동요를 보급하고 순수한 동심과 맑은 정서를 일깨워주고자 마련됐다.

올해에는 총 13개팀이 참여했다. 어린이 4팀, 초등학생 9팀이 경연을 펼쳤다.

영예의 대상은 ‘꿈꾸지 않으면’이라는 노래로 참가한 광양용강초등학교가 수상했다. 최우수상은 백합어린이집(참가곡 무지개빛 하모니) 및 광양가야초등학교(참가곡 함께), 우수상은 용강어린이집(참가곡 숲 속 풍경) 및 광양백운초등학교(참가곡 엄마의 향기)가 각각 수상했다.

광양시 김민영 아동친화도시과장은 “순수한 동심의 세계를 느낄 수 있어 좋았다”며 “건전한 동요문화를 확산해 우리 지역의 미래인 청소년들이 밝고 건강하게 꿈을 펼칠 수 있도록 많은 관심을 가지고 지원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2019061801000622200019441#
이 기사는 전남매일[jndn.com] 홈페이지(http://www.jndn.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jsnews0080@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