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해수청 여객선 특별근로감독 실시

관내 내항여객운송사업장 21개소 대상

2019년 07월 09일(화) 18:52
목포지방해양수산청(청장 장귀표)은 여객선 선원의 근로환경 개선 및 권익보호를 위해 4주간 특별근로감독을 실시한다고 9일 밝혔다.

이번 특별근로감독에 나선 목포해수청 선원근로감독관들은 관내 내항여객운송사업장 21개소를 대상으로 취업규칙과 근로계약서의 근로시간 준수 여부 등을 점검한다. '선원법'에 따르면 선박소유자는 임금의 결정·지급방법·근로시간, 휴일, 선내 급식과 선원의 후생·안전·의료 및 보건에 관한 사항 등의 취업규칙을 작성하고 개별 선원과 근로계약서를 체결하도록 하고 있다.

이에 따라 이번 특별근로감독 기간 중 근로계약서에 통상임금이 해양수산부가 고시한 최저임금 이상을 지급하는지와 근로시간의 적절성, 법정 유급휴가 준수에 관한 사항 등을 점검하고 규정에 미흡시 시정 조치할 계획이다.
김동균 기자 champ@naver.com         김동균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전남매일[jndn.com] 홈페이지(http://www.jndn.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jsnews0080@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