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광 청년혁신 창업 공간

빠끔살이 공작소 문 열어

2019년 07월 11일(목) 18:53
영광군과 '청소년자람터 오늘'이 '빠끔살이 공작소'를 개소했다. /영광군 제공
영광군과 '청소년자람터 오늘'이 청년혁신창업 공간인 '빠끔살이 공작소'를 개소하고 운영에 들어갔다.

11일 영광군에 따르면 '빠끔살이 공작소'는 고용노동부 공모사업에 선정된 청년진로탐색 도우미 사업의 일환으로 청년예술인들이 재능기부를 해 책상, 선반 등 집기를 직접 제작하고 내부벽화 등으로 리모델링했다.

군은 이달부터 목재·금속·커피 가공, 업사이클링 등 7개 기초교육과정을 진행하고 교육 수료 후 창업 팀을 구성해 제품 제조과정, 선진지 견학 과정, 판매 과정 등 청년창업을 위한 인큐베이팅 교육을 진행할 계획이다.

'청소년자람터 오늘'이 추진하는 청년진로탐색 도우미 사업은 학교 밖 청소년, 니트족, 경력단절 여성 등 취약 청년층을 대상으로 청년정책 홍보, 청년창업 링크쇼, 청년창업 사관학교 등의 프로그램도 진행된다.

군 관계자는 "영광읍 구시가지 전 한길서림 자리인 이 공간을 비롯해 주변거리가 과거에는 번화가였지만 현재는 빈 점포가 늘어 공실률이 증가하는 상황에서 청년창업 공간인 '빠끔살이 공작소'가 들어선 것은 특별한 의미가 있다"며 "청년 일자리창출뿐만 아니라 주변 상권에 활기를 불어넣어 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곽용순 기자         곽용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전남매일[jndn.com] 홈페이지(http://www.jndn.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jsnews0080@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