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서울, 하반기 캐빈승무원 공개 채용

신규 항공기 도입 시기 맞춰 50명 선발

2019년 07월 23일(화) 19:10
에어서울이 신입캐빈공무원을 공개 채용한다. /에어서울 제공
에어서울이 2019년 하반기 신입캐빈승무원 공개채용을 시작한다고 23일 밝혔다.

서류전형과 1·2차 면접, 체력검사 등을 거쳐 최종 합격자를 선발하며, 9월 중 입사하게 된다.

채용 규모는 약 50명이다.

지원 자격은 학력 등에 제한을 두지 않으며, 국내 정기 영어시험 성적을 소지한 사람이면 누구든지 지원이 가능하다. 또한, 지원서에는 키와 몸무게 등의 신체 정보는 물론, 가족정보, 결혼여부, 증명사진 등의 정보를 제출할 필요가 없다.

모집 기간은 오는 31일 오후 5시까지며, 에어서울 채용 사이트를 통해 지원할 수 있다.

에어서울 관계자는 “하반기에 예정된 신규 항공기 도입 시기에 맞춰 필요한 인원을 선발할 계획이다”며 “에어서울은 젊은 항공사답게 지원자격에 제한이 없는 열린 채용을 추구하고 있다. 개인의 역량과 성품 등을 세심히 살펴, 승객의 안전을 책임져야 하는 승무원으로서의 자격을 갖춘 지원자에게 기회를 주겠다”고 말했다.

자세한 내용은 에어서울 채용 사이트(http://recruit.flyairseoul.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길용현 기자
이 기사는 전남매일[jndn.com] 홈페이지(http://www.jndn.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jsnews0080@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