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항공, 인천~가오슝 정기노선 운항
2019년 10월 07일(월) 19:02
아시아나항공이 대만 제2의 도시인 가오슝 노선을 정기 운항으로 전환한다고 7일 밝혔다.

아시아나항공은 지난달 24일부터 A321 항공기를 투입해 매일 운항하고 있는 인천∼가오슝 부정기편을 동계 여객 일정이 적용되는 27일부터 정기노선으로 전환해 주 7회 운항할 예정이다.

아시아나 관계자는 “일본 노선 축소에 따른 수익성 개선·다변화 차원”이라며 “대만을 방문하는 여행객들의 선택지가 한층 확대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대만 제2의 도시인 가오슝은 좁고 긴 석호 어귀에 발달한 무역항구 도시로 오래된 역사와 현대적 감각이 조화를 이루고 있는 세계적인 관광 명소다.

아시아나항공은 이번 인천~가오슝 정기 취항을 기념해, 다음달 15일까지 글로벌 자유여행 액티비티 플랫폼 클룩(Klook)과 함께 여행상품을 할인 판매하는특별 이벤트를 실시한다. 대만 액티비티 상품의 경우 12% 즉시 할인이 적용되며, 그 외 대만을 제외한 전세계 액티비티 상품의 경우 10% 즉시 할인이 제공된다.

한편, 아시아나항공은 올해 포르투갈 리스본 (10월)과 호주 멜버른, 이집트 카이로 (12월)에도 인천에서 출발하는 부정기 직항 항공편을 운항할 예정이다. 또 인천~가오슝, 인천~푸꾸옥과 마찬가지로 향후 이들 노선에 대한 정기노선 전환 편성도 검토할 계획이다. /길용현 기자
이 기사는 전남매일[jndn.com] 홈페이지(http://www.jndn.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jsnews0080@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