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주 소식 '카카오톡 친구'로 전해요

신규시책·복지혜택·행사 등 콘텐츠 제공

2019년 10월 09일(수) 17:27
나주시가 '카카오톡'을 활용해 민선 7기 분야별 시정 소식을 시민에게 전달한다.

9일 나주시에 따르면 이달부터 온라인상 시민의 알권리 향상과 적극행정 구현의 일환으로 SNS매체 중 가장 널리 사용 중인 '카카오톡 플러스친구(사진)'를 통해 시책 홍보에 나선다.

나주시는 오프라인 홍보 외에도 올해 3월부터 나주시 공식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나주관광 블로그 등을 통한 시책 홍보를 시행하고 있지만, SNS 매체별 특성과 사용 연령대가 달라 정보 소외계층이 발생할 우려가 제기됐다.

실제 정보통신정책연구원에 따르면 전남도민 중 93.9%가 휴대폰을 소유하고 있으며, 이 중 96%는 카카오톡과 같은 인스턴트 메신저를 사용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에 나주시는 가장 대중적인 메신저인 카카오톡 플러스친구를 활용, 신규시책, 주요 행사, 복지 혜택 등 유익한 시정 정보를 구독자 중심의 흥미롭고 알기 쉬운 콘텐츠로 제작, 제공할 계획이다.

등록 방법은 카카오톡에 접속해 나주시청을 검색, 친구 등록을 하면 된다.

강인규 시장은 "행정 서비스에 대한 시민의 만족도와 알권리를 높이고, 시민을 위한 유익한 정보 제공으로 시민이 주인 되는 시정에 한 걸음 더 다가가겠다"고 말했다. 나주시는 카카오톡 플러스친구 공식 운영을 기념해 오는 21일까지 '친구추가 이벤트'를 실시한다.

이벤트 참여 방법은 친구 추가 후 1:1채팅창에 아이디·연락처·거주지·응원메시지를 보내면 된다. 시는 25일 추첨을 통해 참여자 50명에게 모바일커피쿠폰을 지급할 예정이다.
이재순 기자         이재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전남매일[jndn.com] 홈페이지(http://www.jndn.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jsnews0080@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