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힘 후보자 현수막 훼손 50대 입건
2022년 05월 24일(화) 18:52
광주에서 6·1 지방선거에 출마하는 국민의힘 후보자의 현수막을 훼손한 50대 여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광주 북부경찰서는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50대 여성 A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24일 밝혔다.

A씨는 지난 22일 오전 북구 말바우시장 인근 거리에서 국민의힘 소속 기초의원 후보가 내건 현수막의 고정끈을 모두 풀어 선거홍보물을 무단 철거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이달 20일에도 같은 자리에서 현수막의 고정끈을 풀었다가 이틀 뒤 다시 범행한 것으로 조사됐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길을 걷는데 걸리적거려서 이러한 행동을 했다고 진술했다.

과거 선거에서 동일한 혐의로 형사처분을 받은 이력은 없다.

고정끈이 풀리면서 길바닥에 떨어진 현수막은 고물을 수집해 되파는 노인이 주워간 것으로 거리 폐쇄회로TV 영상을 통해 확인됐다.

경찰은 고의성이 없다고 판단해 현수막을 수거한 노인은 입건하지 않았다. /최환준 기자
이 기사는 전남매일[jndn.com] 홈페이지(http://www.jndn.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jsnews0080@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