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전남·양향자 의원·LG이노텍 협약’

지방소멸 극복·첨단전략산업 육성 ‘맞손’

2023년 03월 26일(일) 17:35
광주시와 전남도, 양향자 국회의원, LG이노텍은 지난 24일 국가위기 극복 및 첨단전략산업 육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광주시 제공
광주시와 전남도, 양향자 국회의원, LG이노텍㈜이 지역의 첨단전략산업 육성을 위해 손을 맞잡았다.

26일 광주시와 전남도에 따르면 강기정 광주시장, 김영록 전남지사, 양향자 국회의원, 정철동 LG이노텍㈜ 대표이사는 지난 24일 국가위기 극복 및 첨단전략산업 육성을 위한 상생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은 온라인을 통한 영상으로 진행됐다.

4개 기관·기업은 지방소멸·에너지·기후변화 위기 극복과 함께 광주·전남 국가첨단전략산업 육성, 입법활동 지원 등에 상호 긴밀히 협력하기로 뜻을 모았다.

강기정 시장은 “지자체·기업·입법기관이 함께 손잡은 협약은 지역의 발전과 국가 전반의 경제발전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국가첨단전략산업은 국가균형발전 정책의 중요한 지렛대로 함께하는 광주와 전남은 새로운 시대 도약을 위해 끊임없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영록 지사는 “양향자 의원, 글로벌기업인 LG이노텍과 업무협약을 체결해 대단히 기쁘고 든든하다”며 “국가 위기 극복과 첨단전략산업 육성을 위해 광주와 전남이 상생의 힘으로 앞장설 것”이라고 밝혔다.

양향자 의원은 “LG이노텍의 차별화된 기술력과 광주·전남의 탄탄한 재생에너지 기반시설이 융합된다면 무한한 상승효과를 창출해 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정철동 LG이노텍㈜ 대표이사는 “이날 체결하는 상생협력 업무협약이 앞으로 기업·국회·지방정부가 기후변화 등 국가 위기 극복과 첨단전략산업 육성을 위해 함께 협력해 나가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밝혔다.

광주시와 전남도는 민선 8기 상생 1호 협력사업으로 시도 접경지인 첨단 1·3지구 일대에 시스템반도체용 차세대 패키징 특화단지를 조성, 대한민국 미래 100년을 선도하는 첨단전략산업 중심지로 도약한다는 구상이다.
이 기사는 전남매일[jndn.com] 홈페이지(http://www.jndn.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jsnews0080@hanmail.net